close

'아육대' 에이프릴 레이첼, 성소 꺾은 新리듬체조 여왕

[OSEN=이소담 기자] 걸그룹 에이프릴 레이첼이 우주소녀 성소를 꺾고 신 리듬체초 여신으로 우뚝 섰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설특집 2018 아이돌 육상·볼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이하 아육대)'에서는 리듬체조 종목이 펼쳐졌다.

우주소녀 성소에 맞서 구구단 샐리, 드림캐쳐 지유, 라붐 해인, 에이프릴 레이첼, CLC 승연이 첫 출전했다.


레이첼은 발레를 7년이나 한 경력을 갖고 있는 선수. 성소를 위협하는 가장 큰 우승후보였다. 볼 종목으로 출전해 완벽한 경기를 보여줬다. 그 결과 11.70으로 우승했다. 승연이 은메달, 성소가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 besodam@osen.co.kr

[사진] '아육대'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