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V라이브] '뷰티뷰' 소유X하니, 부케 제작 척척 "우리 똥손 아니다"

[OSEN=김나희 기자] '뷰티뷰' 소유와 하니가 우정 스냅을 찍기 위해 화관과 부케를 만들었다.

15일 V앱을 통해 방송된 '소유X하니의 뷰티뷰' 6회에서는 소유의 집을 방문하는 하니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소유는 하니와 함께 만들기 위해 화관과 부케 재료를 준비했다. 그는 이어 "친구들이랑 스냅 사진 찍어본 적 있느냐?"라며 "이걸 만들고 옷도 골라서 스냅 사진 찍자"고 제안했다.


이어 두 사람은 힙합 여신, 플로리스트, 신부 들러리 등 콘셉트에 대해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고 하니는 "제가 원래 사진을 남기는 스타일이 아니라 아쉽더라"며 스냅 사진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특히 두 사람은 "의외로 쉽다"면서 "똥손이 아니다. 재능을 발견했다"고 기뻐해 폭소를 유발했다. / nahee@osen.co.kr

[사진] V앱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스테파니 리 “‘검법남녀’ 시즌2? 불러주시면 달려가야죠” 배우 스테파니 리가 ‘검법남녀’를 만나 더욱 당당해질 수...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