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두데' 박지선 "주원, 데뷔 초 버스에서 팬이라고 인사" 인연 공개

[OSEN=박진영 기자] 박지선이 주원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박지선은 3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이하 ‘두데’)에서 청취자의 사연을 들으며 대중교통에서 오다가다 남다른 인연이 꽃 필 수 있다는 얘기를 전했다.

이어 “개그우먼 데뷔하고 얼마 되지 않아서의 일이다. 대학로에서 160번 버스를 타고 집으로 가고 있는데 어떤 훤칠한 남자분이 다가와서 ‘너무 잘 보고 있어요. 팬입니다’ 하고 가더라. 몇 년이 지난 후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배우 주원 씨가 ‘그 때 반갑게 인사했던 사람이 저였어요’하고 밝히더라”고 주원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박지선은 2016년에 김숙, 2017년에 김생민을 발굴한 킹메이커 송은이가 ‘2018 예능 대세’로 뽑은 인물이며, 현재 두데 토요일 코너를 맡고 있다. /parkjy@osen.co.kr

[사진] OSEN DB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