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안덕수 “2대0 끝낸다” VS 신기성 “무조건 올라간다”

[OSEN=양재동, 서정환 기자] 플레이오프를 앞둔 양 팀의 기싸움은 팽팽했다.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 미디어데이가 8일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개최됐다. 정규리그 2위 KB스타즈와 3위 신한은행은 오는 11일부터 3전 2선승제로 맞붙는다. 여기서 이긴 승자가 정규리그 6연패를 달성한 우리은행과 상대한다.

플레이오프가 3차전까지 간다면 승자는 단 하루만 쉬고 챔프 1차전을 맞이해야 한다. 안덕수 KB스타즈 감독은 “2대0으로 승리할 것이다. 신한이 트랜지션에서 많은 것을 가져올 것이다. 우리 팀에 그런 약점이 있다. 잘 막아내도록 하겠다. 그래서 2대0”이라고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신기성 신한은행 감독은 “2대0일지 2-1일지 모르겠지만 이기는 것에 신경 쓰고 있다. 무조건 올라가는데 초점 맞추겠다. KB가 높이가 상당히 좋고, 전력이 앞선다. 우리도 가진 강점이 있다. 하나로 뭉쳐서 강점 살린다면 승산이 있다”고 맞대응했다.

선수들도 기싸움이 대단했다. 김단비는 “오랜만에 올라가는 플레이오프라 긴장된다. 기대도 많이 된다. 플레이오프와 챔프전을 항상 재밌게 했다. 이번에도 재밌게 하고 싶다. 신한이 전력이 약하다고 평가하신다. 겁 없이 달려들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를 들은 강아정은 “이 팀에 있으면서 가장 우승에 가깝다. 좋은 기운을 이어가겠다. 팬들이 많이 찾아주시길 바란다. 경기를 즐기되 이기도록 하겠다”면서 김단비에게 한 방을 먹였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양재동=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