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 “김태호PD 하차·멤버 교체”..‘무한도전’, 예정됐던 종영

[OSEN=강서정 기자] ‘무한도전’이 종영한다. 사실상 폐지인 듯하다. ‘무한도전’을 이끌던 김태호 PD가 하차했고 멤버 교체설까지, 어느 정도 예상할 수 있었던 상황이다.

13일 MBC 측은 “‘무한도전’은 변화에 대해서 여러 가지 방안을 두고 논의한 끝에 3월말 시즌을 마감하고 휴식기를 가지기로 결정했다”며 “후속 프로그램은 ‘무한도전’ 시즌2가 아닌 새 출연자와 새 포맷으로 새로운 프로그램이며, 오는 4월 방송 예정이다”고 밝혔다.

새로운 PD가 ‘무한도전’ 멤버들이 아닌 새 출연자들과 새 포맷으로 새로운 프로그램을 ‘론칭’한다. ‘무한도전’이 폐지된다고 봐야 할 듯하다.

‘무한도전’은 김태호 PD가 하차하면서 흔들렸다. 무려 13년여 동안 프로그램을 이끌었던 김태호 PD가 메가폰을 내려놓는다는 것은 팬들에게 큰 충격이었다. 유재석 없는 ‘무한도전’을 생각할 수 없듯, 김태호 PD가 없는 ‘무한도전’은 상상할 수 없었기 때문.

하지만 김태호 PD의 하차는 결정됐고 ‘음악중심’을 연출했던 최행호 PD가 ‘무한도전’의 새로운 선장 자리에 앉으면서 ‘무한도전’이 격변을 맞았다.

이와 함께 ‘무한도전’의 멤버 교체설까지 흘러나왔다. 원년 멤버인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하하가 하차를 논의 중이라고 했고 ‘무한도전’ 측은 “‘무한도전’의 변화에 대해서 여러 가지 방안을 두고 논의 중”이라며 멤버 교체에 대한 말을 아꼈다.

김태호 PD가 하차, 새로운 PD가 투입됐고 멤버 교체설까지 흘러나오면서 네티즌들은 ‘무한도전’의 종영을 예상했다.

10년 넘게 ‘국민 예능’으로 토요일 주말 저녁을 책임졌던, 대한민국 예능사에 길이길이 남을 ‘무한도전’에서 김태호 PD가 하차되고 그동안 한 번도 언급되지 않았던 멤버 전원 교체설이 나왔다는 건 프로그램 내부에 문제가 있다는 것이기 때문.

그간 ‘무한도전’이 수많은 논란에 휩싸인 적은 있었지만 이번과 같이 프로그램의 존재와 멤버 교체가 수면 위로 오른 적은 처음이었기 때문에 팬들이 받는 충격은 컸다.

팬들은 원년 멤버들이 ‘무한도전’에 남을 것이라고 믿는 가운데 앞서 지난 7일 MBC 권석 예능 본부장은 기존 멤버들을 설득 중이라고 밝혔지만 끝내 설득하지 못했고 PD부터 출연진과 포맷 모든 것을 새롭게 바꾸는 작업을 통해 새로운 프로그램을 론칭하게 됐다.

영원할 것만 같았던 ‘무한도전’의 폐지. 최근 일련의 사태로 예상은 했지만 갑작스럽게 찾아온 종영이 아쉽기만 하다. /kangsj@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