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美친box] '지만갑'·'치인트' 예매율 1·2위…3월 극장가, 로맨스가 분다

[OSEN=장진리 기자] '지금 만나러 갑니다', '치즈인더트랩' 등 로맨스 영화들이 3월 박스오피스 공습을 예고했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이장훈 감독)와 '치즈인더트랩'(김제영 감독)은 각각 실시간 예매율 1, 2위를 3월 극장가 쌍끌이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와 '치즈인더트랩'은 서로 다른 감성의 로맨스로 관객들을 만난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소지섭과 손예진, 두 감성 남녀의 만남으로 제작 단계부터 기대를 모은 작품. 1년 전 세상을 떠난 수아(손예진)가 기억을 잃은 채 우진(소지섭) 앞에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일본 영화를 리메이크한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전공을 살려 오랜만에 멜로로 돌아온 소지섭과 손예진의 스크린 복귀로 관객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두 남녀 배우 소지섭과 손예진은 완벽한 감성 케미스트리로 섬세한 멜로 감성을 펼쳐낼 전망. 소지섭은 한 여자가 인생의 전부였던 남자 우진 역으로 절절한 멜로를 선보이고, 손예진은 세상을 떠났다가 기억을 잃은 채 낯선 곳에서 눈을 뜬 후 사랑하는 남자 앞에 나타난 수아 역으로 대한민국 대표 감성퀸의 저력을 확인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13일 오후 5시 기준 30.1%의 예매율을 기록하며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치즈인더트랩'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 드라마에 이어 영화로 또 한 번 재탄생돼 흥행 신드롬을 노리고 있다.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싸인 선배 유정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의 두근두근 아슬아슬 로맨스릴러를 그린 작품이다.

'치즈인더트랩'은 싱크로율 200%의 완벽한 캐스팅으로 개봉에 대한 관심이 남다르다. 드라마에서 부드럽지만 어딘가 서늘한 유정 선배를 연기하며 '유정 선배 신드롬'을 일으킨 박해진은 영화에서 또 한 번 유정 선배 역을 연기하며 대체 불가의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일 전망. 드라마·영화화 전부터 캐스팅 0순위로 꼽혔던 오연서는 홍설 역으로 솔직 발랄한 캐릭터를 그려내며 드라마와는 또 다른 '치즈인더트랩'을 관객들에게 설득시킬 예정이다. 특히 '치즈인더트랩'은 CGV 단독 개봉이라는 다소 불리한 핸디캡에도 18.1%의 예매율을 자랑하며 '치즈인더트랩'의 흥행 파워를 예감케한다.

과연 이른 봄 극장가, 다른 색깔의 로맨스로 관객들을 만날 두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와 '치즈인더트랩'이 비수기 극장가를 뚫고 핑크빛 흥행을 일궈낼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mari@osen.co.kr

[사진] 공식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