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하룻밤만’ 김종민X이태곤, 의외의 케미가 만든 스페인의 기적

[OSEN=박판석 기자] KBS 2TV ‘하룻밤만 재워줘’(이하 하룻밤만)에서 이탈리아에 이어 스페인으로 떠났다. 김종민과 함께 호흡을 맞춘 이는 배우 이태곤. 두 사람은 한 식당에서 우연히 스페인 톱스타 커플을 만났고 톱스타 커플과의 인연으로 하룻밤은 물론 보기 힘든 FC바로셀로나의 홈경기까지 구경하는 행운을 얻었다.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하룻밤만’에서는 김종민과 이태곤이 스페인의 톱스타 커플을 만나서 그들의 친구 집에서 머물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종민과 이태곤은 제대로 된 스페인의 문화를 즐기고, 한국 문화를 전했다.

처음 보는 외국인을 같은 집에서 재운다는 것은 쉽게 할 수 있는 결정이 아니다. 특히나 당일 날 그런 부탁을 받는다면 더욱 난감할 터. 해외 타지에서 벌어지는 이 무모한 도전은 늘 아슬아슬했다.


김종민과 이태곤은 여행에 가기 전까지 최선을 다해서 스페인어를 공부했고, 스페인에 도착해서도 진정성 있게 스페인 사람들에게 말을 걸었다. 짧은 시간이지만 친분을 쌓기 위해 애썼고, 고민 끝에 재워달라는 부탁을 했다. 하지만 역시나 이들에게 주어진 미션은 쉽지 않았다.

두 번째 경험을 한 김종민이 물꼬를 트면 신뢰감 있는 얼굴의 소유자 이태곤이 나서서 본격적이 설득에 나섰다. 김종민과 이태곤은 케미를 자랑하면서 잠잘 곳을 해결하기 위해서 필사적으로 노력했다. 가벼운 김종민과 무게감 있는 이태곤의 만남은 의외로 서로의 빈 곳을 채워주기에 충분했다. 두 사람의 스페인 여행만으로도 흥미진진했다.

스페인 톱스타 커플과의 만남에서도 김종민이 먼저 말을 걸고, 이태곤이 자연스럽게 친해졌다. 배우라는 공통점이 있기에 이태곤과 마크, 나탈리아 커플은 쉽게 친해질 수 있었다. 서로의 작품을 보여주면서 세 사람은 급속도로 가까워졌고, 그 결과 하룻밤을 재워줄 친구를 소개해주는 것까지 발전했다.

김종민과 이태곤은 서투르지만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톱스타 커플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그리고 그 과정은 진정성이 있었고, 처음 만난 김종민과 이태곤의 잠자리를 위해 애쓰는 마크와 나탈리아 커플의 모습은 감동적이기까지 했다.

서툴지만 최선을 다하는 이태곤과 김종민의 노력이 스페인에서 또 다른 인연을 탄생시켰다. 과연 두 사람의 남은 스페인 여정에는 어떤 일이 벌어질지 다음주 방송 역시 궁금해진다./pps2014@osen.co.kr

[사진] '하룻밤만'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