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로마, 원정 다득점 규정으로 샤흐타르 제치고 UCL 8강 진출

[OSEN=이인환 기자] AS 로마가 제코의 천금 결승골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로마는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에 위치한 스타디오 올림피코서 열린 샤흐타르와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2차전서 1-0으로 승리를 거뒀다.

로마는 앞서 1차전 원정 경기에서 1-2로 패배했지만, 홈경기서 1-0으로 승리하며 합계 2-2를 기록했고, 원정 다득점 우위로 8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앞선 1차전서 패배한 로마는 공격적으로 나섰다. 최전방 제코를 앞세워 주도권을 잡았다. 샤흐타르 역시 최대한 버티며 상대에 맞섰다. 로마가 파상 공세를 펼치며, 샤흐타르가 버티고 역습을 노리는 구도였다.

두 팀 모두 치열한 접전이 이어졌다. 먼저 웃은 것은 로마였다. 후반 7분 스트루트만의 패스를 받은 제코가 상대 골키퍼 다리 사이로 밀어 넣으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앞서 원정 경기서 1골을 넣은 로마가 원정 다득점 규정에서 앞서가기 시작했다. 우위를 잡은 로마는 역으로 수비적으로 나서 샤흐타르를 조급하게 만들었다.

로마는 후반 34분 샤흐타르의 오르데츠가 무리한 반칙으로 인해 퇴장 당하며 수적 우위까지 잡았다. 결국 로마는 한 골차 리드를 그대로 지키기에 나섰다. 결국 경기가 그대로 마무리되며 로마는 극적인 8강 진출에 성공했다.

/mcad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