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컷] “단호+애틋”..‘마더’ 이혜영X남기애, 두 엄마의 재회

[OSEN=김나희 기자] ‘마더’ 이보영의 두 엄마 이혜영과 남기애가 다시 마주한 모습이 포착됐다.

tvN 수목드라마 '마더'(극본 정서경/ 연출 김철규) 측은 14일 극 중 수진(이보영 분)의 양엄마인 영신(이혜영 분)과 친엄마인 홍희(남기애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이혜영은 마주한 남기애를 향해 단호하면서도 애틋한 눈빛을 보이고 있다. 남기애도 이혜영을 바라보는 눈가에 눈물이 맺혀 있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저릿하게 만든다. 특히 두 사람의 눈빛에 서로를 향한 애잔함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가슴을 찡하게 만들며 두 사람이 마주하게 된 배경에 관심이 집중된다.


그런가 하면 남기애가 이혜영의 머리를 다듬어 주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혜영의 머리칼을 정성 들여 매만지고 있는 남기애와 그 모습을 거울을 통해 바라보고 있는 이혜영의 모습은 스틸 만으로도 아련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눈물샘을 자극한다. 이에 극중 딸 이보영을 함께 둔 두 엄마 이혜영과 남기애 사이에 어떤 이야기가 오갈지 궁금증을 한층 증폭시키고 있다.

‘마더’ 제작진은 “혜나, 진홍, 수진이 홍희에게 자신의 머리를 맡기며 마음을 나눴듯이 15외에서는 영신과 홍희가 수진의 엄마로서 교감을 하며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 예정이다. 남은 2화에서는 영신, 홍희 등 수진-윤복(혜나 분) 모녀를 둘러싼 주변인들의 가슴 뭉클한 이야기뿐 아니라 서로 떨어져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수진-윤복 모녀의 가슴 시린 이야기가 뜨거운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수진-윤복 모녀가 다시 만나 행복을 맞이 할 수 있을지 끝까지 많은 사랑과 관심으로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마더' 15회는 이날 밤 9시30분 방송된다. / nahee@osen.co.kr

[사진] tv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