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끼줍쇼’ 늦둥이 아빠 신성우 “아들 크면 술 한 잔 하고파”

[OSEN=강서정 기자] ‘늦둥이 아빠’ 신성우가 아들과 함께 하고 싶은 버킷리스트를 공개했다.

14일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신성우와 구하라가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두 밥동무는 서울시 서대문구 북아현동 거리를 걸으며 그간의 근황을 소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신성우는 지난 1월 태어난 아들 태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신성우는 “태오가 학교에 입학할 나이가 됐으면 좋겠다. 아이가 학교에서 돌아올 시간이 되면 마중을 나가고 싶다”라며 아버지로서의 로망을 밝혔다. 또한 “아들이 크면 같이 술 한 잔하고 싶다”고 밝혀 ‘선배 아빠’인 규동형제를 흐뭇하게 했다.


신성우의 가족 이야기는 계속됐다. 신성우는 초등학교 6학년부터 혼자 살아야 했던 사연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군인 출신인 어머니가 “내일부터 서울로 가라”이라고 말했고, 어린 신성우는 상경 후 혼자 방을 얻어 자취를 시작했다는 것. 신성우가 털어놓은 어린 시절 이야기에 밥동무들은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