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kt 윤석민, 보니야 상대 연타석포…투런 뒤 스리런

[OSEN=수원, 최익래 기자] kt 윤석민이 리살베르토 보니야를 혼쭐냈다.

윤석민은 14일 수원 kt위즈파크서 열린 삼성과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 2차전에 4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출장했다.

윤석민은 팀이 1-0으로 앞선 1회 1사 2루서 첫 타석을 맞았다. 윤석민은 삼성 선발 리살베르토 보니야 상대로 초구 좌월 투런포를 때려냈다. 한복판 몰린 속구를 놓치지 않았다. 시범경기 첫 홈런. 비거리는 115m였다.

이어 4-1로 앞선 3회 무사 2, 3루서 두 번째 타석. 윤석민은 이번에도 보니야 상대 좌월 홈런포를 때려냈다. 이번에는 스리런 아치였다. 맞는 순간 홈런을 직감할 만큼 큼지막한 타구였다. 비거리 110m.

kt가 7-1로 달아났다. /ing@osen.co.kr

[사진] 수원=박재만 기자 pjmpp@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