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말잇못 감동"..포레스텔라, 연구원→'팬텀2' 우승→데뷔 [종합]

[OSEN=이소담 기자] “오늘 잠을 한 숨도 못 잤는데도 힘이 안 들어요.”

JTBC ‘팬텀싱어2’ 우승 후 90여 일을 ‘데뷔’ 하나만 바라보고 달렸다. 같은 노래를 수없이 반복해 불러도 힘들지 않았다고 한다. 꿈 꿔왔던 일이 현실이 된다는 생각 덕분. 크로스오버 그룹 포레스텔라가 데뷔 출사표를 알렸다.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로에 위치한 KT스퀘어에서는 포레스텔라의 데뷔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포레스텔라는 “지난해 ‘팬텀싱어2’ 우승 후 90여 일간 이번 앨범에 많은 비중을 두고 시간을 보냈다”고 근황을 전했다.

고우림은 “꿈인지 생시인지. 제 손에 (앨범이) 있지만 앨범을 파는 가게에 가서 제 손으로 집어서 사고 싶다. 그 정도로 아직 실감이 안 나서 앨범 가게에 저희 앨범이 있는 걸 봐야 실감할 것 같다”고 데뷔 소감을 밝혔다.

조민규는 “잠을 한 숨도 못 잤는데도 힘이 안 든다. 항상 음원에 올라가 있는 걸 보는 게 꿈이었다. ‘말잇못’이라고 말을 잇지 못하겠더라”고 말했다.

포레스텔라는 숲처럼 편안하고 별처럼 빛나는 음악을 하고 싶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서울대 성악과 출신의 테너이자 리더 조민규, 막내이자 베이스 고우림, 뮤지컬 배우 배두훈과 화학 연구원 출신 강형호로 구성됐다.

강형호는 “똑같은 노래를 계속 반복해 부르고 있다. 어렸을 때부터 꿈꿔왔던 생활이기 때문에 힘들지만 너무 행복해서 힘들지 않다”고 데뷔 소감을 전했다. 그는 앨범을 설명하다가 잠시 눈시울을 붉히기도.

배두훈은 ‘팬텀싱어2’ 출연 당시를 회상하며 “모든 참가자들이 동등하게 같은 출발점에서 출발해서 전혀 예상하지 못한 사람들을 만나서 공연하다 보니까 다 같이 힘들고, 어떻게 보면 노력한 만큼 결과를 얻었던 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날 발매된 데뷔 앨범 ‘에볼루션’(Evolution)에는 ‘팬텀싱어2’에서 선보인 곡 외에도 다양한 장르의 곡이 수록돼 있다. 타이틀 곡 ‘유 아 마이 스타’(You are my star)는 방탄소년단, B1A4, 트와이스, 보아, 에이핑크 등과 작업한 지그재그 노트가 작곡한 곡이다.

조민규는 “너무 재밌겠다. 또 새로운 걸 할 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확 들어서 너무 행복했다”고 작업 소감을 전했다.

포레스텔라는 “기존에 많은 크로스오버 곡들이 클래식과 성악에 많은 비중을 두고 있는 것 같더라. 꼭 그게 크로스오버일까 생각했다”며 “다른 색채의 크로스오버 음악을 들려주자는 마음으로 앨범에 도전했다. 이번 1집 앨범에는 가요적 색깔이 많이 드러나는 음반을 준비했다. 저희는 가요도 섭렵할 수 있는 또 하나의 크로스오버로 그룹으로 진화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데뷔 앨범에는 로맨틱한 분위기의 ‘사랑의 여정’, 작곡가 김진환이 포레스텔라를 위해 작곡한 ‘Primula’, ‘팬텀싱어2’ 결승 1차전 1라운드에서 선보였던 ‘In un’altra vita’ 편곡 버전, 트리오와 듀오 대결에서 불렀던 ‘Dell’amore Non Si Sa’와 ‘L’immensita’를 4중창으로 재편곡한 버전 등이 총 13곡이 담겼다.

포레스텔라는 지난 9일 고양 아람누리 공연을 시작으로 서울과 안성, 부산, 대구, 익산, 대전 등 전국 투어를 이어나간다. “달고 짜고 희로애락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 besodam@osen.co.kr

[사진] 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