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지석훈,'최준석 안타에 싱글벙글'


[OSEN=창원, 이동해 기자] SK의 재활 군단이 위력을 선보였다. 김광현의 역투, 한동민의 맹타를 앞세운 SK가 기분 좋은 2연승을 거뒀다.

SK는 14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시범경기’ NC와의 경기에서 6-1로 완승했다. 전날 경기 막판 집중력을 발휘하며 8-5 역전승을 거뒀던 SK는 마산 2연전을 모두 이기며 기대감을 키웠다.

9회말 2아웃 NC 대타 최준석이 우중간을 가르는 안타를 때린 후 지석훈에게 축하를 받고 있다. /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