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기아차 'THE K9', 아날로그 시계는 스위스 ‘모리스 라크로와’

[OSEN=강희수 기자] 기아자동차(주)가 15일, 플래그십 세단 THE K9의 내장 렌더링 이미지와 주요 실내 편의 사양을 공개했다.

THE K9의 내장은 ‘Confident Richness: 삶의 영감을 풍성하게 하는 공간’을 디자인 콘셉트로 삼아, 차량 실내공간과 외부 풍경이 조화를 이루는 감성공간을 구현해냈다. 또한 대형 럭셔리 세단에 어울리는 감성 편의사양이 다수 탑재 된다. 

THE K9의 내장 디자인은 실내공간의 각 부분들의 연결감을 강화해 안락한 공간을 만들어 내는데 주력했다. 전체적으로 균형 잡힌 실내 레이아웃은 수평으로 간결하게 전개됐고, 센터페시아부터 도어트림까지 반듯하게 이어지는 일체감 있는 디자인 구도를 잡았다. 전면 윈드실드 외측 코너를 최대한 확장하고, A필러 구조물을 운전자 시선에서 가림 영역이 최소화 되도록 정렬해 시계성을 확보했다. 

실내공간을 감싸고 있는 퀼팅 패턴은 고상하고 기품 있는 분위기를 연출했고 시트에서 시작 된 패턴은 1,2열의 도어 트림부까지 통일감 있게 연결 됐다. 크러시패드 및 도어트림에는 리얼우드가 띠처럼 둘렸고, 시트부는 유럽산 천연가죽 소재가 리얼 스티치로 박음질 됐다.

실내 디자인의 품격을 높이기 위해 특유의 감성과 브랜드 헤리티지를 갖춘 해외 명품 브랜드를 다수 발굴해 반영했다. 센터페시아에 장착된 아날로그 시계는 스위스 명품 브랜드 '모리스 라크로와' 제품이다. 이 브랜드는 'THE K9'의 감성에 맞는 맞춤 시계를 개발했다.

또한 THE K9에는 세계적 색상 권위기관인 '팬톤 색채 연구소'와 기아차가 공동 개발한 7가지 색상의 무드 조명 ‘엠비언트 라이트(Ambient Light)’가 적용됐다. 64가지 실내 무드 조명도 선호에 따라 직접 설정할 수 있다. 센터페시아 버튼에 손을 가까이하면 버튼 조명이 밝아지는 ‘인터랙티브 무드 조명’, 내외기 및 공조 설정 온도를 기반으로 운전석 시트와 스티어링 휠 온도가 통합적으로 자동 조절되는 ‘운전석 자동 쾌적 제어 시스템’, 키와 몸무게만 입력하면 운전자의 허리 건강을 위한 최적의 자세로 시트를 이동하는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 등도 디테일이 돋보이는 편의사양들이다. 

THE K9은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개인화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포함한 차량 IT 신기술을 대거 적용했다. 국산 대형세단 최초로 적용된 ‘12.3인치 UVO 3.0 고급형 내비게이션’은 넓어진 홈 화면에서 다양한 위젯과 메뉴로 빠르고 쉽게 접근할 수 있으며 원하는 곳으로 재배치도 가능하다. 우측 분할 화면을 통해 번거로운 화면 간 이동 없이 내비게이션 안내를 받으면서 미디어, 공조, 날씨 등 다양한 컨텐츠를 동시에 확인할 수 있다. 내비게이션 화면에서는 헤드업 디스플레이, 주행 보조, 스마트 자세 제어 등 다양한 차량 연동 설정을 제어할 수 있다. 

THE K9은 시동이 꺼져있는 상태나 길 안내를 받는 중에도 내비게이션을 업데이트할 수 있으며, 카카오의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 I(아이)의 음성인식 서버를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담겼다. /100c@osen.co.kr

[사진] 기아자동차 내장 렌더링 이미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