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골목식당' 백종원's 희망의 끈, 국숫집 사장도 바꿨다

[OSEN=김수형 기자]대망의 최종점검날, 백대표의 진심이 국숫집 사장 마음도 변화시켰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 '백종원의 골목식당-충무로 필동살리기' 프로젝트가 그려졌다.

이날 스테이크 집은 사람없는 골목에 불안감이 엄습했다. 스테이크집은 긴급회의를 소집, "연습 시간도 너무 짧고 한다고 했는데 불안하다"며 메뉴 전격교체에 아무것도 확실할 수 없는 상황에 걱정만 더해갔다.
새로 오픈하는 마음일 스테이크 집에 새 메뉴 맛이 궁금해진 백종원은 "고기러버와 함께가겠다"며 고기전문가인 돈스파이크가 함께 함박스테이크 집으로 향했다.

두 사람을 위해 새 메뉴인 '클래식 함박스테이'를 준비, 돈스파이크는 고기를 먹기 전 소스부터 맛보며 신중하게 칼질, 이어 돈스파이크는 "전보다 훨씬 백만배는 맛있다"면서 "가성비도 훌륭하다"며 감탄했다.
이어 부드러운 크림맛의 '까르보 함박'에 이어 매콤한 크림맛과 새우까지 더한 '투움바 함박'까지 이어졌고, 두 사람은 "흠잡을 데 없다"며 새 메뉴 맛을 인정했다.

백종원은 함박스테이크 집의 새 메뉴에 감탄했다. 심지어 "아내한테 포장해주고 싶다, 우리 딸 세정이도 좋아할 것"이라면서 "세정인 투움바 함박이다"며 세정을 위해 직접 배달 음식까지 주문했다. 백종원은 "첫 손님이니 내 돈 주고 사겠다, 완전 대박날 것"이라며 함박 스테이크집에 덕담을 잊지 않았다.


백종원은 "배달간다, 별걸 다한다"면서도 "식기 전에 빨리 줘야지"라며 서둘러 이를 전했다. 투움바 함박을 직접 본 세정은 "여심저격이다, 밥 비벼먹으면 리조또다"면서 "전 무조건 사먹는다"며 맛에 감탄했다.

다음 떡볶이 집은 백종원의 왕튀김을 준비했다. 가장 맨 앞으로 왕튀김을 배치, 하지만 손님들이 오지 않았다. 빠른 회전율이 돌아갈지 관전포인트인 가운데, 오픈 33분 만에 첫 손님이 입장했다. 재료들을 동선가까이 둔 탓에 스피드가 빨라졌고, 양념까지 미리 준비해 시간을 단축했다. 이로인해 1분 40초만에 서빙완료, 계속해서 본인 신기록을 경신하며 5분만에 2팀 서방까지 해냈다.

특히 눈길을 잡는 튀김컬렉션에 손님들 시선이 쏠렸고, 떡볶이집 사장은 백종원이 추천한 '왕튀'메뉴를 추천했다. 단골들은 백종원의 예상대로 감탄을 연발, 인증사진 찍기에 바빴다. 점점 주문 발동이 걸렸음에도 손님들과 아이컨텍하며 응대 서비스까지 업그레이드, 손님 회전율까지 2배가량 높아졌다.

이와 달리, 솔루션을 거부했던 멸치국수집은 재료값 걱정에 장사걱정까지 더해 오늘따라 더욱 쓸쓸해보였다. 김성주는 "이 집가서 설득할 수도 없고 어떻게하면 좋냐"며 걱정, 백종원도 마찬가지였지만 "음식 만드는 사람의 신념 이해한다, 강제로 메뉴를 바꿀 수 없는 상황이다. 제가 신도 아닌데 이걸 하라고 강조할 수 없다"면서 국숫집 사장을 이해하려했다.

얘기는 그렇게 했지만 계속 신경쓰이는 듯 "제가 한 번 가보겠다"며 갑자기 상황실 밖으로 나간 백종원, 정적만이 흘렀다. 백종원은 "음식하는 사람 자존심 있는건 장점, 본인 스타일 지킨다는 건 충분히 인정하고 이해한다"며 조심스럽게 입을 열면서 "문제는 원가가 잘못 계산되어 있다"며 컵3개를 들고 재료들을 담기 시작했다. 원가의 실체를 알려주기 위한 방법을 선택한 백종원, 정확한 원가 계산법까지 전했다.

특히 낭비하는 습관에 대해 "고칠건 고쳐야한다"고 일침,"음식에 대한 고집 존중하지만 절대 식재료를 낭비해선 안 된다"고 전했다. 모든 집이 잘 되길 바라는 백대표의 조언이었다.

그렇게 백대표가 국숫집이 떠난 후, 국수집 사장은 "내가 원하는 만큼을 못 팔아서가 정답이야"라면서 백대표의 말을 수긍했고, 대화로 피어난 마음의 작은 변화를 예고했다. /ssu0818@osen.co.kr

[사진]'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