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래퍼 비와이, 팝페라그룹 '컨템포디보'와 한 무대에...알고보니 형제

[OSEN=강희수 기자] 래퍼 비와이가 팝페라그룹 '컨템포디보'와 크로스오버 무대를 만든다. 그런데 알고보니 컨템포디보에는 비와이의 친형이 멤버로 있었다. 

친형제가 만들어 내는 힙합과 클래식의 콜래보 무대는 4월 21일 저녁 7시 부평아트센터 해누리극장에서 펼쳐진다. 

비와이의 친형 이병일 씨가 속한 '컨템포디보'는 남성 팝페라그룹이다. 어려웠던 가정 환경을 극복한 형제는, 동생은 괴물 래퍼로, 형은 팝페라 그룹 멤버로 성장했다.

전혀 다른 색깔의 힙합과 팝페라가 형제라는 끈으로 이어져 한 무대에 오르게 된다. 형제는 서로 다른 장르의 음악을 하면서도 한 무대에 서게 될 날을 꿈꿔 왔다고 한다. 부평이라는 도시는 형제가 음악적 성장기를 보낸 장소이기도 하다. 

그래서 공연명에도 형제라는 단어가 들어갔다. '형제, 그리고 키보드'가 이번 공연의 제목이다. 가족에게 갑자기 찾아온 고난의 시절, 형제를 이어주던 음악적 키워드가 바로 '키보드'였다고 한다. 

힙합과 팝페라의 조합은 대중음악과 클래식의 크로스오버라는 측면에서도 관심을 끌만하다. 여기에 '키보드 스토리'라 부를만한 형제간의 남다른 우애가 미리부터 협업무대를 훈훈하게 한다.  

컨템포디보도 각종 방송이나 경연무대에서 선보였던 곡들과 함께 파격적인 커버댄스 같은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R석 5만원, S석 4만원이다. /100c@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