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예쁘고 알뜰한 ‘프리우스 C’, 젊은층에 통했나?

[OSEN=강희수 기자] 예쁘고 알뜰한 토요타 '프리우스 C'가 국내 콤팩트 하이브리드 시장에 빠르게 안착하고 있다.

토요타 코리아의 16일 발표에 따르면, 지난달 14일 런칭한 프리우스 C의 누적 계약대수가 350대를 돌파했다고 한다. 연간 판매 목표가 800대인데, 그 40%가 한달 사이에 팔려나갔다.

예쁜 디자인이 어필해 구매자의 절반이 20, 30대 젊은 층이라고 한다.


프리우스 C의 첫 계약자인 김리호 씨(34세, 서울 거주)는 “3년전 일본여행에서 프리우스 C를 타본 후 한국에서 판매되기만을 기다렸다. 시내 외근이 잦은 직업을 가진 나에게 높은 연비와 편리한 주차가 매력인 프리우스 C는 최고의 선택이라 생각한다”는 구매 이유를 밝혔다고 토요타코리아는 전했다.

토요타 코리아 영업부 홍병호 부장은 “프리우스 C는 토요타에서 프리우스 다음으로 가장 많이 판매된 하이브리드 모델로 그 명성에 맞게 런칭 전부터 많은 분들의 문의가 있었다”며, “다양한 컬러 이외에도 19.4km/l의 도심 연비, 컴팩트한 사이즈, 구매 시 세제 감면과 구매 이후에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이 젊은 고객에게 잘 어필 된 것 같다”고 호조의 이유를 꼽았다.


지난 3월 타케무라 노부유키 신임 사장은 프리우스 C를 통해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선택폭을 넓히고 하이브리드 브랜드로서 토요타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100c@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김영광 "아직까지 진짜 사랑 못해봤다, 첫사랑도 안 이뤄져"  (인터뷰①에 이어) 배우 김영광이 “저는 아직까지 진짜 사랑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영화 '반지의 제왕' 멤버들이 오랜만에 다시 뭉쳤다. 15일(현지...

  • [Oh!llywood]...

    머라이어 캐리가 피나는 노력으로 만든 완벽 S라인을...

  • [Oh!llywood]...

    영국 출신 배우 겸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가 노출 사진으로 온라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