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위대한' 우도환♥조이, 악연도 이겨낸 '마지막 운명'

[OSEN=유지혜 기자] '위대한 유혹자'의 우도환과 조이가 악연도 이겨낸 사랑을 이어가 애틋함을 폭발시켰다.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서는 권시현(우도환 분)과 은태희(박수영, 조이 분)가 악연으로 뒤엉킨 운명을 이겨내고 눈물로 재결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권시현은 은태희를 힘들게 한 뺑소니 사고의 범인이 자신의 엄마라는 사실을 알았다. 이에 은태희에게 냉정하게 굴며 이별을 선언했다. 하지만 마음은 지울 수 없었고, 술 취한 은태희의 손에 반창고를 붙여주며 "너 때문이 아니라 나 때문이야"라며 자신의 비밀을 털어놓지 못한 것에 대한 미안함을 드러냈다.


은태희는 권시현이 자신에게 마음이 남았다는 것을 알고 그의 앞을 가로막았다. 권시현은 자신에게 엄마의 목걸이를 내밀며 "내가 싫어졌다면 내 눈 앞에서 이걸 버려봐라"라고 다그치는 은태희에게 결국 "너를 차로 치고 간 사람이 그 목걸이 주인이다. 너 많이 힘들어하지 않았냐. 이제 나를 보면 힘들어질 거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은태희는 권시현을 껴안으며 "그렇지 않다. 넌 혼자 얼마나 힘들었냐. 우리 다시 헤어지지 말자"고 진심을 전했다. 권시현은 은태희의 마음에 결국 눈물을 흘리고 말았다. 두 사람은 결국 재결합했고, 권시현은 은태희를 두고 떠난 것에 대해 미안하다고 사과하며 달달한 데이트를 이어갔다.

권시현은 최수지(문가영 분)의 집착도 끊어냈다. 최수지가 자신의 아버지 권석우(신성우 분)에게 자신들의 결혼을 허락해달라고 말했다는 사실을 알고 "내 마음은 안중에도 없냐"고 화를 냈다. "넌 헷갈리고 있다"고 돌아오라고 말하는 최수지에게 권시현은 "싫어"라고 말하며 뒤돌아섰다. 우정을 포기하고 사랑을 선택한 것.

권시현은 끝내 은태희에게 자신이 최수지와의 게임 때문에 그에게 다가갔다는 사실을 털어놓지 못했다. 그는 은태희와 벚꽃을 함께 보고, 은태희가 직접 차린 생일상을 앞에 두고 "절대 나를 용서하지 않게 해주세요"라고 슬픈 소원을 빌었다.

권시현과 은태희는 엄마들의 복잡한 관계로 엉켜있는 사이. 예고편에서는 이들이 자신들의 잔혹한 운명을 알게 되는 내용이 드러났다. 앞서 뺑소니 사건을 서로 용서하며 악연을 이겨낸 두 사람은 다가오는 운명의 파도를 이기고 사랑을 지켜갈 수 있을지 눈길이 모아진다. / yjh0304@osen.co.kr

[사진] '위대한 유혹자'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