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류현진 중계] 1회 삼자범퇴로 깔끔한 무실점 출발(1보)

[OSEN=샌디에이고(미국), 서정환 기자] 류현진(31·다저스)이 2승을 향해 힘차게 출발했다.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벌어진 ‘2018시즌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전에 선발로 출전했다. 지난 11일 오클랜드전 6이닝 8삼진 무실점 호투로 첫 승을 따낸 뒤 6일 만의 등판이다.

류현진은 1회말 톱타자 호세 피렐라에게 연속 볼 세 개를 줬다. 류현진은 연속 스크라이크 두 개를 꽂았다. 풀카운트 접전 끝에 3루수 카일 파머가 땅볼타구를 아웃으로 처리했다. 류현진은 프레디 갈비스를 삼진으로 잡았다. 

3번 타자 에릭 호스머와 첫 대결했다. 류현진은 홈런성 타구를 맞았으나 파울이 됐다. 류현진은 땅볼로 호스머를 잡았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샌디에이고=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