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준현, '컬투쇼' 무게감 더하다[종합] 

[OSEN=박판석 기자] 김준현이 SBS 라디오 '컬투쇼'에 큰 도움을 줬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스페셜 DJ 김준현이 출연했다. 김준현은 라이브까지 직접 부르며 최선을 다했다.

김준현은 정찬우를 대신해 DJ를 맡는 부담감을 털어놨다. 김준현은 절친한 문세윤에게 고민을 털어놓기도 했다고 밝혔다.

김준현은 행운의 룰렛 퀴즈를 통해서 청취자들이 다섯 문제를 맞추면 라이브를 하겠다고 공약을 했다. 다섯 명의 청취자가 문제를 맞추면서 결국 라이브를 하게 됐다. 김준현이 선택한 노래는 '팥빙수'였다. 김준현은 귀여운 율동과 함께 라이브를 소화했다.


김준현은 슬리피와 의외의 호흡을 뽐냈다. 김준현과 슬리피는 훌쭉이와 뚱뚱이처럼 의외의 '케미'를 뽐냈다. 슬리피는 "최근 방송과 다른 라디오를 하면서 바빠져서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김준현은 슬리피와 '판듀' 회식에서 만난 사연을 털어놨다.

김준현은 청취자의 요구에도 적극적으로 들어줬다. 김준현은 과거 KBS 2TV '개그콘서트' 출연 당시에 보여줬던 캐릭터인 준현 어린이를 재연하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김준현과 키스하는 꿈을 꾼 방청객도 있었다. 방청객은 고기를 굽고 있는데, 김준현이 와서 갑자기 어딘가로 자신을 끌고 갔다고 했다. 이에 김준현은 "몸무게가 나가는 연예인이 등장하면 꼭 복권을 사야한다"고 밝혔다.

김준현은 마지막으로 "즐거우셨는지 모르겠다"고 소감을 전하며 방송을 마쳤다. 김태균은 "또 나와서 도움을 달라"고 요청했다. /pps2014@osen.co.kr

[사진] 보이는 라디오 화면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