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레터] "1년째 열애"..이이경♥정인선, 일·사랑 다 잡은 '꽃길' 연인

[OSEN=박진영 기자] 배우 이이경과 정인선이 1년째 열애 중임을 인정한 가운데 일과 사랑을 동시에 잡은 커플이라는 평가를 한 몸에 얻고 있다. 

이이경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와 정인선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17일 OSEN에 "이이경과 정인선이 1년 째 열애 중이다"라고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해 지인의 소개로 만나 사랑을 키워왔고, 그 과정에서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오디션에 나란히 캐스팅됐다. 드라마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 관계로 발전한 경우는 많았지만, 이이경과 정인선처럼 연인이 오디션을 통해 같은 드라마에 캐스팅되는 상황은 흔치 않다. 

게다가 이이경과 정인선은 러브라인 대상이 따로 있기 때문에 더더욱 드라마에 피해가 가지 않도록 주변에 열애 사실을 알리지 않고 조심 또 조심 했다는 후문이다. 그러던 중 드라마 종영일인 17일 두 사람의 열애 소식이 전해지게 된 것.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의 열애를 인정하면서도 "두 사람이 시작하는 단계이니만큼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주시길 부탁드린다"는 당부의 말을 덧붙였다. 

이런 두 사람을 바라보는 대중들의 반응은 대부분 호의적이다. 두 사람 모두 그간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차근차근 연기 내공을 쌓아왔고,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망가짐도 불사한 열연으로 캐릭터에 완벽히 녹아든 연기를 보여주고 있기 때문. 

특히 이이경은 KBS '고백부부'에 이어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도 개성 강한 연기로 호평을 얻었고, 이에 힘입어 MBC '검법남녀' 출연도 확정지으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정인선 역시 '아역 배우' 꼬리표를 이번 '으라차차 와이키키'를 통해 제대로 떼어냈다는 평가다. 

일도 사랑도 제대로 잡으며 배우로서 그 어느 때보다 좋은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이이경과 정인선의 '꽃길'이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수 있길 바라는 응원의 목소리가 커져 가고 있다. /parkjy@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