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직찾은 삼민호, 첫 타석서 롯데팬향해 폴더 인사

[OSEN=부산, 손찬익 기자] 올 시즌을 앞두고 롯데 자이언츠에서 삼성 라이온즈로 이적한 강민호가 롯데 팬들을 향해 인사를 했다.

강민호는 17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원정 경기에 6번 포수로 선발 출장했다. 강민호는 0-0으로 맞선 2회 1사 1루서 첫 타석에 들어섰다.

강민호가 타석에 들어서자 1루 관중석에서는 강민호를 연호하는 롯데팬들의 목소리가 크게 들렸다. 그러자 강민호는 헬멧을 벗고 1루 관중석을 향해 허리굽혀 인사를 하며 예의를 갖췄다. 롯데 팬들도 박수를 쳐주며 강민호를 맞이했다.


지난 시즌이 끝난 뒤 두 번째 FA 자격을 얻은 강민호는 2004년 프로 데뷔 후 14년간 몸담았던 롯데를 떠나 4년간 총액 80억원을 받고 삼성에서 새로운 야구 인생을 시작했다. 강민호는 양창섭, 최충연 등 젊은 투수들의 성장에 큰 몫을 하고 있다는 평가.

인사 이후 강민호는 롯데 선발 브룩스 레일리의 1구째를 공략했으나 3루 땅볼로 물러나고 말았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