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키스먼저' 감우성, 박영규에 사이다 복수..김선아 사과받았다[종합]

[OSEN=이지영 기자] 감우성이 박영규에 사이다 복수를 했다.

17일 방송된 SBS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는 무한이 병원에 검사 결과를 알아보러 갔다. 석영은 무한의 집에 왔다가 순진과 무한이 손 잡고 집에 들어가는 모습을 보고 놀란다.

석영은 순진을 불러내고 "돌아온 줄 몰랐다"고 안심된다고 말했다. 순진은 "미국에 가면 시카고 대학에서 하는 신약에 대해 알아봐달라. 그리고 이든은 놓고 가라"고 한다.

석영은 "둘을 맡기고 가니 미안하다"고 한다. 그날 저녁 이든이 들어오자 순진은 무한에게 이든과 화해하라고 부추긴다. 무한은 무뚝뚝하게 인사하고, 이든 역시 삐죽거린다. 그날 저녁 순진은 이든에게 "먼저 웃어주라"고 충고한다.


이든은 무한에게 친근하게 굴지만, 무한은 그때 통증이 와 투명스럽게 대한다. 이후 이든은 무한과 순진의 대화를 듣고 무한이 죽어간다는 것을 알고 혼자 방에서 오열한다.

다음날 순진은 무한을 데리고 병원에 간다. 의사는 "수치가 다 좋다. 신약 치료 준비 됐다"고 한다. 순진과 무한은 다음날 입원하기로 했다. 신약의 실험은 3차까지 진행됐고, 실험에 참가한 사람 60명 중 2명이 살아있는 상황.

순진은 "1명이면 우연인데, 2명이면 가능성이다"고 무한을 설득하지만, 무한은 "남은 시간 당싱과 보내고 싶다. 항암 치료하다 죽거나 부작용으로 갑자기 죽기 싫다"고 한다. 하지만 순진은 무한을 끝까지 입원시키기로 한다.

무한은 박회장이 자신이 죽은 뒤에 순진에게 나쁜 짓을 할까봐 박회장의 갑질을 취재하던 기자에게 소스를 준다. 박회장은 무한의 협박에 할 수 없이 순진을 불러 고개를 숙이고, 그날 박회장의 갑질 뉴스가 나와 박회장에게 충격을 안겼다.

/ bonbon@osen.co.kr

[사진] '키스 먼저 할까요'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