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중' 장동건x박형식, "연말에 베스트커플상 노려" 브로맨스 폭발[종합]

[OSEN=이지영 기자] 장동건과 박형식이 브로맨스를 뽐냈다.

27일 방송된 KBS '연예가중계'에는 드라마 '슈츠'의 주인공 장동건과 박형식과 인터뷰했다. 드라마 소개를 부탁하자 박형식이 젊음의 패기로 하겠다고 나섰다. 하지만 지지부진하자 장동건은 "내가 할까?"라고 끼어들어 웃음을 유발했다.

장동건은 "원작을 보다가 접었다. 흉내낼까봐. 하지만 봐야할 것 같다. 오만했던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리포터는 장동건의 리즈 시절 사진을 공개했고, 박형식은 "만화에서 걸어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장동건은 "네가 지금 그래"라고 말해 박형식을 감동시켰다.

장동건은 과거 '연예가중계' 세기의 미남 순위에서 원빈, 정우성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장동건은 "역시 KBS는 신뢰가 간다"고 말했다. 리포터는 "정우성과 장동건 중 누가 더 잘 생긴 것 같냐"고 장동건에게 물었고, 장동건은 "조사하시지 않았냐"고 당연한 것을 묻는다는 듯한 표정을 지었다.

두 사람은 "연말에 베스트 커플상 노려볼까"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 bonbon@osen.co.kr

[사진] '연예가중계'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