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다시 뛰는 쉐보레, '소비자 중심' 마케팅...스파크 100대 경품

[OSEN=강희수 기자] 국내 시장 철수 파동 이후 정상화를 서두르고 있는 한국지엠이 소비자 마음 달래기에 나섰다. 지엠의 대중차 브랜드 쉐보레(Chevrolet)는 11일 소비자와 지역 사회에 초점을 맞춘 프로모션 캠페인을 발표했다.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은 11일 국내 소비자들을 향해 “고객과 지역 사회에 보답하고자 하는 열정이 회사 내부에 자리잡고 있으며, 이를 더욱 견고히 해 국내 시장에서 쉐보레의 밝은 미래를 보여드릴 것”이라며, “쉐보레 제품 구매를 고려한다면 이보다 더 나은 기회는 없을 것”이라는 메시지를 띄웠다. 

카젬 사장은 쉐보레가 이달 출시될 ‘뉴 스파크’를 필두로 향후 5년 간 주요 세그먼트에 걸쳐 총 15종의 신차 및 상품성 강화 모델을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쉐보레는 소비자들의 대리점 방문을 늘리기 위한 전국 규모의 마케팅 활동과 지역 사회 연대 강화를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개시한다.

11일부터 100일 간 쉐보레 대리점을 찾는 이들을 대상으로 매일 1명을 추첨해 경차 스파크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특히, 총 100명의 당첨자 중 첫 10명은 5월 중 개최될 ‘뉴 스파크’ 신차 출시 행사에 초청할 예정이다.

지역사회에는 ‘절대로 포기하지 않는다’는 쉐보레의 브랜드 정신을 담은 ‘네버 기브 업(Never Give Up)’ 캠페인을 선보인다. 11일부터 올해 말까지 내수시장에서 차량 1,000대가 판매될 때마다 쉐보레 스파크 1대를 소외 계층 및 지역 커뮤니티에 기증하며 사회적 책임을 이행한다.

6월 한달 간 전국 쉐보레 서비스센터에서는 ‘세이프 썸머 드라이빙(Safe Summer Driving)’ 서비스를 펼쳐 하절기 안전운전을 위한 엔진오일, 오일필터, 에어클리너 점검에 나선다. 차량 벨트류와 점화플러그, 하이텐센 케이블, 냉각수 및 타이어 상태, 에어컨 작동상태도 무료 점검해준다. 

쉐보레는 5월부터 말리부와 트랙스 구입자를 대상으로 기존 3년(혹은 6만km)에서 7년(혹은 14만km)으로 확대된 보증 기간 연장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100c@osen.co.kr

[사진] 쉐보레 스파크.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