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JBJ 출신' 상균X켄타, 韓日 합동 팬미팅 개최

[OSEN=정지원 기자] JBJ 출신 상균과 켄타가 올 여름 합동 팬미팅을 개최하고 팬들을 만난다.

14일 상균 소속사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측은 “국내를 비롯해 아시아 여러 국가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는 상균과 켄타가 다음 달부터 함께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상균과 켄타는 오는 6월 말 일본 도쿄와 오사카를 시작으로, 서울, 태국 방콕에서 합동 팬미팅을 개최한다. 3개국 팬들을 모두 만난 후에는 동남아시아 국가에서도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부터 JBJ 활동까지 쭉 함께 해온 24살 동갑내기 상균과 켄타는 JBJ 해산 후에도 함께 공식 활동을 펼치며, 남다른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은 최근 SBS 모비딕 제작 웹드라마 '맨발의 디바(가제)' 주인공으로 발탁돼 함께 첫 연기 도전에 나선다. 뿐만 아니라 각종 예능프로그램 및 다방면에서 러브콜이 쇄도하는 것으로 알려져 이들의 행보에 더욱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상균과 켄타는 6월부터 드라마 촬영 및 팬미팅 투어 등에 돌입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jeewonjeong@osen.co.kr

[사진]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