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이슈] 박유천·황하나, 열애부터 결별까지…亞도 주목한 연애사

[OSEN=장진리 기자] JYJ 박유천과 황하나의 결별에 아시아도 뜨거운 관심을 쏟고 있다.

박유천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15일 OSEN에 "박유천과 황하나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고 박유천과 황하나의 결별을 공식 인정했다.

박유천 측은 두 사람의 결별은 인정하면서도 "다른 부분은 사생활로 더 말할 수 없는 부분 양해바란다"고 말을 아꼈다. 이로써 박유천과 황하나는 한 차례 결혼 연기, 두 차례의 결별 보도 이후 공식적으로 결별을 알렸다.
박유천과 황하나의 결별은 국내는 물론 일본, 중국 등에서도 뜨거운 감자다. 열애 인정에도 그랬듯이, 야후재팬, 시나연예 등 국내 소식을 발빠르게 접할 수 있는 해외 포털사이트에서는 박유천, 황하나의 결별이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눈길을 끌었다.


팬들은 황하나가 결혼을 하지 않았다는 입장을 밝혔다면서 "어느 정도 예정된 이별이었다"고 댓글을 다는가 하면, 박유천이 더 좋은 인연을 찾기 바란다는 응원의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박유천은 소집해제 전인 지난해 4월 황하나와의 결혼설로 한 차례 화제를 모았고, 박유천 측은 두 사람의 열애를 인정하며 9월 결혼을 예정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후 황하나는 자신의 SNS를 통해 박유천과의 행복한 일상을 자세히 공개하며 예비신부다운 행복함을 과시했다.

그러나 공개 연애를 선언한지 3개월 만인 지난해 7월 첫 결별설에 휩싸였다. 그리고 결혼이 진행되기로 했던 9월에도 두 사람은 식을 올리지 않았고, 파혼설까지 불거졌다. 이에 박유천 측은 9월 결혼이 연기됐다고 알렸다.. 그리고 박유천과 황하나는 오늘(15일) 또 한 번 결별설에 휩싸였고, 박유천 측이 이를 공식 인정하며 두 사람의 결별이 공식화됐다.

박유천은 해외 팬미팅을 시작으로 소집해제 후 본격적인 활동에 기지개를 켰다. 국내 활동은 오는 6월 4일 생일 기념 팬미팅으로 본격적으로 재개할 예정. 박유천은 오는 6월 4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YES24 라이브홀에서 팬미팅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 복귀를 선언한다. 과연 이 자리에서 박유천이 어떤 심경을 밝힐지도 관심이 쏠린다. /mari@osen.co.kr

[사진] OSEN DB, 황하나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