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박보검, '남자친구'로 복귀?..소속사 "확정 NO"·제작사 "논의중" [종합]

[OSEN=하수정 기자] 박보검이 드라마 '남자친구'로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할까.

박보검이 새 드라마 '남자친구' 출연을 제안받은 가운데, 16일 오전 박보검의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OSEN에 "'남자친구' 대본을 받은 건 맞다. 그러나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이고, 출연을 검토하는 단계다"고 밝혔다. 

이어 "'남자친구'는 아직 방송사와 연출이 결정되지 않은 것으로 안다. 검토 중인 건 맞지만, 확정된 드라마는 아니다"고 말했다.

같은 날 드라마 제작사 본팩토리 관계자도 OSEN에 "박보검의 출연이 확정된 바 없다. 지금은 논의 중이다"며 확정은 아니라는 입장을 더했다.

박보검은 지난 2016년 메가 히트작 KBS2 '구르미 그린 달빛' 이후 2년 가까이 작품 활동을 쉬고 있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의 출연 제안을 받았으나 전부 고사했고, 이번 '남자친구'도 주인공 김진혁을 제안받은 뒤, 고민하고 있다.  

현재 국내에서 드라마, 영화를 불문하고 가장 많은 러브콜을 받는 20대 배우 박보검. 그가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돌아올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드라마 '남자친구'는 모든 것을 가진 것처럼 보이는 여자와 아무것도 가진 게 없는 평범한 남자를 중심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부와 명예를 버리는 게 어려운지, 평범한 일상을 포기하는 게 어려운지에 대한 스토리를 담는다고. 

대본은 '예쁜 남자', '딴따라', 영화 '국가대표2', '형' 등을 쓴 유영아 작가가 집필할 예정이다./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