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레터] 장윤정♥도경완, 둘째 임신으로 완성한 황금기

[OSEN=선미경 기자] 다둥이 가족 대열에 합류하며 인생의 황금기를 맞고 있는 장윤정과 도경완이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16일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장윤정은 이날 오전 MC로 출연 중인 KBS '노래가 좋아' 오프닝에서 직접 임신 소식을 전하며 많은 축하를 받았다. 이후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TN엔터사업부 측은 "장윤정이 현재 임신 4개월차에 접어들었다"라고 밝혔다.

장윤정과 도경완은 지난 2013년 결혼했다. 이후 첫 아들 도연우 군을 얻었고, 득남 이후 4년 만에 둘째 소식을 전하게 된 것. 그동안 방송을 통해서 잉꼬부부의 모습을 보여줘왔던 장윤정과 도경완인 만큼 둘째 임신 소식에도 많은 축하와 축복이 쏟아지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최근 배용준 박수진부터 배우 박진희, 기태영과 유진, 개그맨 김준현, 애프터스쿨 가희 등이 연이어 둘째 소식을 전하면서 연예계에도 행복한 바이러스가 퍼진 상황. 다둥이 가족에 합류하는 스타들에 대한 응원도 이어진다.

도경완 역시 직접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장윤정 측은 "남편인 도경완 아나운서를 비롯한 가족들은 선물처럼 찾아온 새 생명의 탄생을 즐겁게 기다리고 있다. 첫째 임신 때와는 또 다른 감격"이라고 밝혔다.

도경완도 SNS에 "너무나 감사합니다. 제 아내가 첫째도 아니고 둘째인데다 요즘 임신 소식 전하는 분들이 많이 계셔서 대중이 피로하게 느끼실 수 있으니 우리라도 조용히 지내자 했습니다. 그러나 매주 진행하는 고정 프로그램이 있고 곧 불러올 배를 감출 수 없어 소식 전하게 됐습니다. 많은 분들이 축하해 주셔서 정말 기쁩니다. 건강히 차분히 지내다가 (이번엔)엄마 닮게 낳겠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일도 사랑도 잡고, 다복한 가정까지 완성하며 인생의 황금기를 완성하고 있는 장윤정과 도경완. 소감에서부터 선물 같은 둘째 임신에 대한 두 사람의 각별한 마음가짐도 느껴졌다. 팬들의 축하가 쏟아지는 이유이기도 하다.

뿐만 아니라 장윤정과 도경완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하면서 다시 한 번 잉꼬부부, 천생연분임을 입증했다. 두 사람은 SNS를 통해 아들 연우 군과의 일상을 팬들과 공유하는 등 행복한 가정의 모습들을 보여준 바 있다.

또 연우 군이 태어나기 전에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임신 중이었던 장윤정과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는 도경완의 모습을 공개해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서로 각별한 애정으로 결혼이란 결실을 맺었고, 이제 두 아이의 부모가 되면서 다복한 가정을 완성하게 된 것.

그야말로 완전한 행복으로 채워진 인생의 황금기다. /seon@osen.co.kr

[사진]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