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 tvN 드라마 악재..조재현·오달수 이어 이서원도 '직격탄'

[OSEN=하수정 기자] 성추행과 흉기를 이용한 협박 혐의로 이서원이 경찰 입건 후 검찰로 송치된 가운데, tvN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 측이 직격탄을 맞았다.

'어바웃 타임' 측은 지난 16일 오후 "내부 논의를 통해 이서원 씨의 하차를 결정했다. 이서원은 극 중 여주인공이 출연하는 뮤지컬의 연출자 역할로 출연하며, 주인공들의 스토리와는 별도의 서브 스토리를 담당하는 조연 역할로 분량이 절대적으로 크지는 않다. 그러나 드라마에서 다뤄지는 다양한 이야기 중 하나로 그려지기 때문에 스토리 자체를 삭제할 수는 없어 다른 배우로 대체해 재촬영을 진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2월부터 촬영을 시작해 방송 분량을 여유있게 확보한 상황이라, 해당 장면을 재촬영하더라도 방송 일정에 차질은 없을 것으로 판단된다. 또, 17일 오후 2시 열리는 드라마 제작발표회는 예정대로 한다"고 말했다.


'어바웃 타임'은 오는 2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아직 본방송이 시작되지 않았고, 이서원의 분량도 조연이라서 많지 않은 편이다. 물론 대체 배우를 찾아서 재촬영하려면 시간이 빠듯하겠지만, 방송 분량이 어느 정도 확보된 것도 불행 중 다행이다.

그러나 작품이 공개되기도 전에 이서원 사건으로 제작진의 발등에 불이 떨어지는 타격을 입었다. 또, '성추행 논란을 빚은 배우가 출연 예정이었던 드라마'라는 기사가 쏟아졌으니, 부정적인 이미지를 얻은 것도 사실이다. 제작발표회에서도 주연 배우들의 소감이나 드라마의 기획의도보다는 이서원 관련 질문에 더욱 큰 관심이 쏠릴 것으로 보인다.

tvN 드라마가 성추행 논란 배우로 곤혹을 치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올 초 국내 연예계에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확산되면서, 고(故) 조민기, 오달수, 조재현 등이 미투 가해자로 지목돼 파장이 일었다.

조민기는 CJ E&M 계열의 채널 OCN '작은 신의 아이들'에 캐스팅돼 촬영을 진행했으나, 첫 방송 전 미투가 터지면서 통편집됐다. 조민기가 빠진 빈자리에는 이재용을 캐스팅해 위기에 대처했다.

조재현은 tvN '크로스' 방송 도중 미투 의혹이 불거져, 중도 하차하는 불명예를 안았다. 하필 조재현이 드라마의 주연을 맡아 통편집 할 순 없었고, 풀샷을 제외한 모든 장면에서 최대한 편집해 교통사고를 당하는 스토리로 하차했다.

오달수 역시 tvN '나의 아저씨' 첫 방송 전 미투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제작진은 오달수의 하차 소식을 알렸고, 빠르게 대체 배우 박호산을 캐스팅해 촬영을 진행했다. '나의 아저씨'도 본방송 전에 사건이 알려져, 작품으로 가는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tvN 측은 조재현, 오달수에 이어 이서원까지 배우들의 성추행 논란으로 난감한 상황에 처했다. 아무런 잘못이 없는 애꿎은 제작진과 배우들만 고스란히 피해를 입고 있는 것. 이런 상황에서 '어바웃 타임' 측이 위기를 빨리 수습하고 이미지를 반전시킬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 16일 동료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협박한 혐의(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로 이서원을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서원은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 연예인 B씨에게 키스 등 신체 접촉을 시도하다 거부당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이서원이 계속 신체 접촉을 시도하자 B씨는 자신의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했고, 이에 화가 난 이서원이 흉기로 B씨를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