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2점 폭발' 토론토, 3연패 탈출…오승환 3G 연속 휴식

[OSEN=조형래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 오승환(36) 오승환이 3경기 연속 휴식을 취했고, 팀은 3연패를 탈출했다.

토론토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플러싱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12-1로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론토는 3연패 수렁에서 탈출하며 22승21패를 마크했다.


지난 13일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등판해 1⅓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던 오승환은 이날까지 3경기 연속 휴식을 취했다.

이날 토론토는 선발 J.A. 햅이 7이닝 2피안타 10탈삼진 무실점 역투를 펼치며 시즌 5승(3패)째를 수확했다.

타선 역시 15안타(3홈런)을 폭발시키며 12득점을 올렸다. 1회초 저스틴 스모크의 솔로포가 시작이었던 토론토는 4회초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의 투런포로 달아났다.

5회초에는 무사 2,3루에서 조쉬 도널슨의 적시타로 1점, 그리고 저스틴 스모크의 2타점 적시 2루타를 묶어 6-0까지 점수차를 벌렸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6회초 무사 2,3루에서 도널슨의 희생플라이, 테오스카 에르난데스, 케빈 필라의 적시타로 3점을 더 추가했고, 9회초 리차드 우레냐의 3점포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메츠는 9회말 브랜든 니모의 솔로포로 영패를 모면하는데 그쳤다.

저스틴 스모크가 4타수 2안타(1홈런) 3타점, 테오스카 에르난데스 역시 4타수 2안타(1홈런) 3타점을 합작했고, 선발 투수 햅 역시 멀티히트 2득점을 기록했다. /jhrae@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