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바웃타임' PD "논란된 이서원 하차, 대체 배우 찾고 있다"

[OSEN=박소영 기자] '어바웃타임' 측이 이서원의 하차를 다시 한번 확고히 했다.

17일 오후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새 월화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이하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김형식 감독은 "어제 저녁 소속사를 통해서 상황을 전달 받았다"며 이서원의 논란에 관해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소속사와 제작사 협의 끝에 이서원이 하차하게 됐다. 그가 맡은 재유 캐릭터가 비중이 크지 않지만 스토리 전개상 반드시 필요하다. 대체 배우 찾고 있다"고 밝혔다.


이서원은 앞서 여배우 성추행과 흉기 위협 논란에 휩싸여서 '어바웃타임'에서 하차하게 됐다. 이와 함께 스태프가 촬영 고충을 토로한 글까지 올려 논란이 더 커지고 있다.

김형식 감독은 "제작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하기 위해서 재촬영을 하거나 편집을 통해서 문제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 스태프가 올린 글처럼 배우의 하차로 인해서 벌어질 수 있는 일정상의 무리나 어려움에 대비하기 위해 추가 인력 투입하고 일정을 조율하려고 한다. 스태프들 무리 안 되도록 협의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어바웃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을 가진 여자 최미카(이성경 분)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 구원 로맨스다. 21일 첫 방송.

/comet568@osen.co.kr

[사진] 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