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장 SNS] 빗줄기 굵어진 잠실구장, 개시 여부 미지수

[OSEN=잠실, 이종서 기자] 잠실구장의 경기 개시가 굵어진 빗줄기에 물음표가 됐다.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는 17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팀 간 6차전 맞대결을 펼친다.

이날 잠실에 종일 비 예보가 있는 가운데 오후 4시부터 빗줄기가 굵어지기 시작했다. 방수포를 덮었지만, 그라운드 곳곳에 물웅덩이가 생기기 시작했다. 두산 선수들과 SK 선수들은 모두 실내 연습장에서 몸을 풀었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이날 비는 내일 오전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 bellstop@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