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인생술집' 강남 "어릴 때부터 트로트 좋아해..효도하는 기분"

[OSEN=김나희 기자] 가수 태진아와 강남이 '인생술집'에 출격한다.

17일 밤 11시 방송되는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는 세 번째 듀엣곡 '장지기장'으로 돌아온 태진아와 강남이 " 옷 사이즈, 신발사이즈, 심지어 음역대까지 똑같다"며 찰떡 호흡을 자랑하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태진아는 "한 프로그램에서 강남이 내 노래를 부르는 것을 보고 함께 듀엣 곡을 발표하자고 제안했다. 너무 잘하더라"며 강남의 노래 실력을 칭찬했다. 이어 그는 "아들 같은 강남을 위한 트로트 정규앨범도 곧 발매될 예정"이라며 타이틀곡 후보 곡들을 '인생술집'에서 최초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트로트 대부 태진아의 귀여운(?) 무대 실수담도 공개됐다. 한 연말 가요 시상식에서 그룹 비투비를 인피니트로 잘못 불렀던 것. 뿐만 아니라 태진아는 그룹 동방신기를 소개하는 듯하다 본인 노래 제목인 '동반자'를 외쳤던 '동반자 사건'의 전말을 밝히기도 했다. 이에 강남은 "대선배님이지만 그런 모습이 너무 귀여우시다"고 말해 시선을 모았다.

그런가 하면, 한국에서 데뷔하기 전 일본에서 밴드 활동을 했던 강남은 "시부야 첫 단독 팬미팅 당시, 밴드시절 때부터 나를 좋아해주던 팬들이 방문해 울면서 행복해하셨다. 나를 안아주는 느낌이 들어 행복했다"며 팬들의 사랑을 회상했다.

뿐만 아니라 강남은 "어릴 때부터 트로트를 좋아했기 때문에 트로트 무대가 편하고 익숙하다. 무엇보다 부모님께서 내 무대를 너무 좋아하셔서 행복하다. 효도하는 기분"이라며 앞으로도 트로트 무대를 이어갈 것임을 시사했다. 이에 '인생술집' MC 김준현은 "강남의 허스키한 목소리가 멋있다"며 강남을 응원했다.

이날 '늦게 온 손님'으로 등장한 트로트 가수 조정민은 본인의 싱글 타이틀곡인 '식사 하셨어요'와 선배 가수 태진아를 위한 '태진아 메들리' 등을 연주하며 수준급 피아노 실력을 선보였다. 또한 조정민은 현재 일본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근황을 밝혔다. 이에 태진아는 "정민이는 일본에서 잘 될 수밖에 없다"며 후배의 해외 진출을 응원하기도 했다. / nahee@osen.co.kr

[사진] tv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