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이범호, '팻딘의 어깨를 가볍게 만드는 수비'


[OSEN=고척, 박재만 기자] 17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18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넥센과 KIA의 경기가 열렸다.

3회말 선두타자 넥센 박동원의 타구를 기아 이범호가 잡아 1루를 향해 송구하고 있다. /pjmpp@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