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종합]'내일도맑음' 하승리, 홍아름 가짜 딸 진실 밝혀냈다‥심혜진 충격 

[OSEN=조경이 기자] 하승리가 홍아름의 정체를 밝혀냈다.   

17일 방송된 KBS 1TV '내일도 맑음'에서 황지은(하승리)이 윤선희(지수원), 윤진희(심혜진), 한수정(홍아름)을 한 자리에 불렀다. 

지은이 수정에게 "너 누구니? 누구길래 수정언니 행세를 하나 궁금해서 묻는거야"라고 말했다. 이에 수정이 "그게 무슨 말이야. 내가 수정이잖아"라고 발뺌했다.  

이 모습을 본 진희가 분노하자, 지은이 "의심스러운 부분이 있어서 친자 검사 했다"고 서류를 내밀었다. 하지만 진희는 서류를 믿지 않았다. 

진희는 "분명 내 딸 수정이야. 내가 수정이 직접 데리고 와서 검사 받았고 확인까지 했어. 근데 조작된 서류를 내밀고 가짜라고?"라며 분노했다. 
 
그 시각 수정의 친엄마가 경찰조사를 받고 있었다. 수정이 "엄마?"라며 경찰서로 달려갔다. 알고보니 수정이는 윤진희의 단골 미용실 원장 딸이었다. 지은이 "며칠 전에 미용실원장을 엄마라고 부르는 것을 봤다"고 전했다. 

진희가 충격을 받아 수정에게 "너 내딸 수정이 맞지?"라고 했지만 수정이 아무말도 하지 못했다. 

집으로 돌아온 진희는 문여사(남능미)를 붙들고 "내 딸 아니래"라며 오열했다. 

수정이 유치장에서 지은에게 "너도 솔직해져봐. 너도 한수정 싫잖아. 너도 악질이고 쓰레기야"라고 소리쳤다. 이에 집으로 돌아온 지은이 수정의 짐을 몽땅 내다버리고 눈물을 흘렸다.  

다음날 진희가 지은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어제 화낸 것도 미안하고 다 미안하다. 내가 어리석었어." 

방송말미 강하늬(설인아)가 시장조사에 나선 이한결(진주형)과 우연히 마주쳐 놀라는 모습이 그려졌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