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리뷰]'스위치' 정웅인 "멍청한 자식들, 내가 그놈들 머리 위"

[OSEN=조경이 기자] 정웅인이 장근석과 한예리를 속여 통쾌한 웃음을 터트렸다. 

17일 방송된 SBS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에서 사도찬(장근석)과 오하라(한예리)가 금태웅(정웅인)을 놓쳤다. 

2000억원이 들어있을 거라고 생각한 트럭 안에는 배추만이 가득했다. 금태웅이 "강원도에 간김에 고랭지 배추좀 사왔습니다 왜 배추를 압수해가시게?"라고 비웃었다.

오하라와 사도찬은 당황해서 그대로 돌아갔다. 

금태웅이 조성두(권화운)에게 "으하하하하 멍청한 자식들. 네가 그 표정들을 봤어야했는데. 내가 항상 그 놈들 머리 위에 있다는 걸 알아야해"라고 말했다. 

금태웅은 "2000억 그 동안 최총재 밑에서 개처럼 일해서 모은 내 자식들"이라고 기쁨의 미소를 지었다. 

오하라는 낙담했지만 사도찬은 "무기명채권이라는 것을 확실해졌다"고 세팅을 시작하자고 했다./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