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부모님의 기쁨"…'인생술집' 강남, 아이돌→트로트 전향한 진짜 이유

[OSEN=정지원 기자] '인생술집' 강남이 트로트 정규 앨범을 발표하며 본격 트로트 가수의 길을 걷는다. 그는 아이돌에서 트로트로 전향한 이유를 밝히며 시청자에 재미와 감동을 안겼다.

17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콜라보레이션곡 '장지기장'으로 함께 한 선후배 가수 태진아, 강남이 출연했다.

이날 강남은 태진아와 '장지기장' 무대를 함께 보여주는 것은 물론, 노란 커플 슈트를 입고 등장해 아버지와 아들같은 찰떡 케미스트리를 뽐냈다. 그는 "'장지기장'은 한 번만 들어도 외울 수 있는 노래"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일본에서 록밴드로 활동한 뒤 한국에서 힙합 아이돌 그룹으로 데뷔, 다시 태진아와 손을 잡고 트로트 앨범을 내는 강남이다. 강남은 왜 트로트를 선택했을까.

강남은 "어릴 때부터 트로트를 좋아했기 때문에 트로트가 익숙하고 편하다"고 입을 연 뒤 "그리고 어머니 아버지가 트로트를 부르는 날 보고 정말 기뻐하신다. 그 모습을 보면 행복하다. 효도하는 기분이 든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실제 강남은 트로트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태진아 역시 "강남은 트로트를 흉내만 내는 것이 아니다"고 말하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태진아는 강남을 위해 사비를 들여 트로트 정규 앨범을 내줄 예정이라 밝혀 MC진을 놀라게 했다. 태진아는 "강남이 나를 아버지라고 부른다. 그런 아들이 트로트 노래를 내고 싶다고 말하는데 디지털 싱글을 내줄 수가 있느냐. 그래서 정규 앨범을 내어줄 것"이라 말해 '통 큰 선배'의 면모를 드러냈다.

이에 강남은 즉석에서 타이틀곡 후보 '잔자라'와 '사랑의 질투' 일부를 들려주며 MC진의 투표를 이끌어냈다. 신동엽 김희철 김준현 장도연 모두 두 곡에 칭찬을 아끼지 않으며 트로트를 부르는 강남의 도전에 힘을 불어넣었다.

이렇듯 강남은 가요계 대선배 태진아와 함께 트로트를 부르며 아이돌 대신 새로운 길을 선택한 기쁨을 '인생술집'을 통해 털어놓으며 많은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는데 성공했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tvN '인생술집'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