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컷] 위너 강승윤·이승훈, ‘복면가왕’ 가득 채운 美친 존재감

[OSEN=유지혜 기자] 오는 일요일(20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7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동방불패’의 승기를 꺾기 위해 복면 가수 4인이 무대에 오른다. 판정단에 합류한 위너 강승윤과 이승훈은 다채로운 매력으로 스튜디오의 열기를 더욱 후끈 달아오르게 만든다.  
  
지난주 복면 가수 ‘마트료시카’로 출연했던 예원을 후배로 확신하며 자신만만했던 강승윤과 이승훈은 이때의 실수로 부쩍 소심해졌다. 이후 등장한 복면 가수의 정체에 대해서는 유독 말을 아끼며 “저희보다 선배님인 것 같다”, “대단한 선배님이시다”라는 등의 겸손한 태도로 스튜디오에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그러한 모습도 잠시, 강승윤과 이승훈은 이내 날카로운 촉을 되살려 “나는 저 복면 가수가 누군지 정확하게 알고 있다”, “저 아시죠?” 등의 직설적인 발언을 이어가 다시 한 번 판정단의 핵으로 떠올랐다.
  
지난 주 복면 가수들과 함께 ‘Really Really’ 댄스를 췄던 강승윤과 이승훈은 복면 가수와의 개인기 대결을 위해 이번 주 방송에서 속살까지 공개한다. 두 사람의 솔직하고 털털한 모습이 스튜디오에 유쾌한 활력을 더했다는 전언이다. 
  
강승윤, 이승훈의 매력 넘치는 모습은 이번 주 일요일(20일)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yjh0304@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