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뮤뱅’ 이서원 하차→빅스 엔 스페셜 MC “잘 부탁드린다”

[OSEN=지민경 기자] 그룹 빅스의 엔이 ‘뮤직뱅크’에 활동을 마치고 돌아오니까 더 설레는 마음이라며 스페셜 MC를 맡게 된 소감을 전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는 성추문으로 하차한 이서원을 대신해 빅스 엔이 스페셜 MC로 등장해 솔빈과 호흡을 맞췄다.

엔은 “오늘 일일 MC로 솔빈 씨와 함께 하게 됐다. ‘뮤직뱅크’에 활동을 마치고 돌아오니까 더 설레는 마음”이라며 “잘 부탁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는 “뮤직뱅크 올 때마다 멤버들과 의상을 맞췄는데 오늘 솔빈 씨와 의상을 맞추니 새로운 기분”이라고 소감을 전했고 솔빈은 “오늘만큼은 저와 엔 씨가 한 팀이다. 무대 위에서 멤버 분들과 칼 군무를 뽐내듯이 오늘은 저와의 케미를 뽐내봅시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한편 지난 16일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로 협박한 혐의로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된 사실이 알려졌고 이서원은 곧 첫 방송을 앞둔 tvN '어바웃타임'과 매주 출연 중인 KBS 2TV '뮤직뱅크'에서 하차했다. /mk3244@osen.co.kr

[사진]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