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장 톡톡] 김한수 감독, “최채흥, 양창섭 기회 준다”

[OSEN=고척, 서정환 기자] 삼성이 영건 육성에 나선다.

삼성은 18일 고척스카이돔에서 ‘2018시즌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넥센전을 치른다. 넥센은 한현희, 삼성은 보니야가 선발이다.

경기 전 만난 김한수 삼성 감독은 “최채흥(23)이 내일 선발이다. 퓨처스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젊은 선수들에게 기회를 주겠다”고 천명했다.


최채흥은 한양대를 졸업한 뒤 삼성에 1차 지명을 받았다. 그는 퓨처스리그 네 차례 등판에서 2승, 평균자책점 1.80으로 잘 던졌다.

시즌 초반 돌풍을 일으켰던 신인투수 양창섭(19)도 조만간 1군에 돌아올 전망. 김한수 감독은 “지켜봐야 한다. 등판할 준비는 됐다. 로테이션 상황을 보고 (등판일을) 결정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넥센전을 앞둔 보니야에 대해 김 감독은 “여러 가지를 보완했다. 오늘 좋은 모습을 보일 것”이라 자신했다. / jasonseo3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