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FA 송희채, 연봉 3억8000만원에 삼성화재 이적

[OSEN=이상학 기자] 송희채가 삼성화재로 FA 이적했다.

한국배구연맹(KOVO)는 18일 2018년 남자부 FA 2차 선수계약 현황을 공개했다. 지난 14일까지 원소속팀과 1차 교섭기간에 최고 연봉 6억5000만원의 한선수(대한항공) 포함 9명이 잔류했고, 2차 타구단 교섭기간에 6명의 선수들이 계약하며 새 팀으로 옮겼다.

FA 최대어 전광인이 한국전력을 떠나 현대캐피탈과 연봉 5억2000만원에 계약한 가운데 OK저축은행과 계약하지 않은 송희채가 삼성화재와 연봉 3억8000만원에 계약을 완료했다. 삼성화재는 류윤식의 군입대로 레프트 자원이 필요했고, 송희채를 영입하며 전력을 보강했다.


삼성화재 센터 김규민은 대한항공과 연봉 2억원에 사인하며 팀을 옮겼다. 우리카드 리베로 정민수는 KB손해보험과 연봉 2억7000만원에 계약했고, 현대캐피탈 리베로 신동광은 우리카드와 1억6000만원에 계약했다. 대한항공 센터 최석기는 한국전력으로 이적하며 연봉 1억7000만원을 받는다.

그러나 대한항공 레프트 신영수, 삼성화재 리베로 김강녕, 레프트 김나운, KB손해보험 리베로 한기호, 라이트 강영준, 라이트 이강원, OK저축은행 세터 이효동 등 7명의 선수들은 1차 원소팀에 이어 2차 타구단 교섭기간에도 계약에 실패했다. 19일부터 22일까지 다시 원소속팀과 교섭을 갖는다. /waw@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