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허경민,'바운드 공도 침착하게'


[OSEN=부산,박준형 기자]18일 오후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6회말 1사 롯데 전준우의 내야땅볼 타구를 두산 허경민 3루수가 호수비 펼치며 잡아내고 있다. / soul1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