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리뷰] “강아지도 아는 미모” ‘불후’ 박주연 작사가와 장동건의 인연

[OSEN=지민경 기자] 박주연 작사가가 배우 장동건과의 인연을 공개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히트곡 메이커 작사가 박주연 편 1부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유니티와 벤, 이혁, 박혜경, 이현, 정승환 등이 출연해 우승을 향한 대결을 펼쳤다.

수많은 히트곡을 남긴 전설적인 작사가 박주연은 제작진의 오랜 러브콜 끝에 마침내 ‘불후의 명곡’을 찾았다. 그는 “외국에 살다보니까 시간을 내기가 여의치 않았고 TV 출연이 쑥스러웠다. 그런데 부모님이 이 프로그램을 너무 좋아하신다. 즐거운 저녁 시간 선물해 드리고 싶어서 출연하게 됐다. 특히 윤종신 씨가 강력하게 나가라고 해서 나오게 됐다”고 출연 계기를 전했다.

다양한 가수들과 작업을 했던 히트곡 메이커 답게 박주연 작사가는 여러 가수들과의 인연이 깊었다. 이날 그는 여러 가수들과의 작업 에피소드를 공개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출연한 박혜경과는 막역한 사이로 박혜경은 힘든 순간 마다 자신을 도와준 박주연 작사가에게 깊은 감사를 표했다.

박주연 작사가는 이덕진의 ‘내가 아는 한 가지’에 대한 이야기를 전하며 “들국화 최성원 선배님 곡인데 제 지금의 처음을 열어주신 분”이라고 설명했고 故 조동진에 대해서는 “제가 가사를 쓰는데 한 번 더 생각하게 해준 이유가 됐다. 두 분에게는 무한한 존경과 사랑을 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또한 ‘우리들의 천국’ OST 작사에도 참여했던 그는 이후 장동건과도 작업한 일화를 공개했다. 장동건의 ‘너에게로 가는 길’ 작사를 했던 그는 “가사 이야기를 하느라 장동건 씨가 저희 집에 오셨었다. 저희 집에 강아지가 있었는데 사람만 보면 짖는 애인데 장동건 씨를 보고는 안 짖더라. 그 때부터 장동건 씨가 강아지도 알아보는 미모라는 것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이날 박주연 작사가는 아름다운 노랫말만큼이나 재치 있고 수려한 입담으로 재미를 더했다. 다음 주 방송될 2부에서는 또 어떤 이야기를 전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mk3244@osen.co.kr

[사진]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