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화보] ‘라이프온마스’ 정경호X박성웅X고아성, 3인3색 유니크한 케미

[OSEN=강서정 기자] ‘라이프 온 마스’ 정경호, 박성웅, 고아성의 독보적 케미스트리가 엿보이는 화보가 공개됐다.

‘미스트리스’ 후속으로 오는 6월 9일 첫 방송되는 OCN 오리지널 ‘라이프 온 마스’(극본 이대일, 연출 이정효)가 패션지 ‘보그 코리아’ 6월호를 통해 정경호, 박성웅, 고아성이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라이프 온 마스’는 꿈인지 현실인지 알 수 없는 1988년, 기억을 찾으려는 2018년 형사가 1988년 형사와 만나 벌이는 신나는 복고 수사극이다. 두뇌파 형사 한태주(정경호 분)가 육감파 형사 강동철(박성웅 분)과 만나 펼치는 인간미 넘치는 ‘쌍팔년도 그놈들의 신나는 복고 수사극’이 차원 다른 장르물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공개된 화보 속 정경호, 박성웅, 고아성은 꿈인 듯 현실인 듯 알 수 없는 몽환적인 분위기 속에서 절묘한 아우라를 발산한다. 범접할 수 없는 각기 다른 개성이 어우러진 독보적인 케미스트리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포커페이스처럼 보이지만 그 안에 다양한 감정을 담아낸 세 사람의 표정은 한 편의 스토리를 담아낸 듯 궁금증을 유발한다.

화이트셔츠를 입고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정경호는 한층 깊어진 눈매로 절제된 남성미를 발산하며 여심을 흔든다. 그때 그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헤어스타일을 완벽하게 소화한 박성웅은 특유의 야성미 위에 댄디한 멋을 녹여내며 새로운 카리스마를 보여준다. 고아성은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유니크한 매력과 청초하고 신비로운 비주얼을 자랑하며 눈길을 끈다.

‘라이프 온 마스’는 CCTV도 없고 과학수사라는 용어조차 낯선 아날로그 수사 현장에서 철저하게 증거만을 믿는 ‘두뇌파 형사’ 한태주와 맨몸으로 부딪치는 ‘육감파 형사’ 강동철의 극과 극 복고수사 브로케미가 흥미로운 재미를 선사한다. 여기에 정경호와 현실의 벽을 뛰어넘어 에이스 수사관으로 성장하는 고아성의 ‘셜록과 왓슨’ 뺨치는 활약 역시 최고의 관전 포인트. 화보에서도 압도적 케미를 발산한 만큼 ‘라이프 온 마스’에서 보여줄 남다른 팀워크와 시너지가 기대를 높인다. /kangsj@osen.co.kr

[사진] 보그 코리아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