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프랑스오픈 생애 첫 승' 이덕희, "더 집중해서 꼭 호성적 거두겠다"

[OSEN=이균재 기자] 한국 테니스 유망주 이덕희(19, 현대자동차, 242위)가 롤랑가로스 오픈에서 생애 첫 승을 올리는 기쁨을 맛봤다. 롤랑가로스(프랑스) 오픈 세 번째 출전 만에 값진 성과를 얻었다.

이덕희는 21일 프랑스 파리 롤랑가로스 테니스 스타디움서 열린 롤랑가로스 오픈(총상금 1823만 2000 유로) 남자 단식 예선 1라운드서 데니스 노비코프(24, 미국, 186위)에게 세트스코어 2-0(6-2 6-2) 완승을 거두고 2라운드에 올랐다.

이덕희의 롤랑가로스 오픈 생애 첫 승이다. 이덕희는 지난 2016년 처음으로 롤랑가로스 무대를 밟은 데 이어 지난해에도 이 대회에 출전했다. 하지만 두 번 모두 예선 1라운드를 넘기지 못하고 짐을 싸야 했다. 그러나 이번엔 귀중한 첫 승을 올리는 데 성공했다.

이덕희의 상대 데니스 노비코프는 러시아계 미국 선수로 신장이 193cm에 달하는 장신 선수다. 높은 타점에서 내리 꽂히는 강서브가 위력적이다. 이덕희와는 이번이 첫 맞대결이었다. 이덕희는 채 1시간이 안되는 56분 만에 경기를 끝내며 2회전에 올랐다.

롤랑가로스 오픈은 호주 오픈(1월), 윔블던(6월), US 오픈(9월)과 함께 테니스 4대 그랜드슬램(4대 메이저 대회) 중 하나다. 특히 롤랑가로스 오픈은 그랜드슬램 가운데 유일하게 흙으로 이뤄진 클레이 코트에서 열리는 대회다. 클레이 코트는 하드 코트나 그라스 코트(잔디)에 비해 상대적으로 바운드가 높고 볼의 속도가 느려지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 때문에 주로 체력과 수비력이 좋은 선수들에게 유리한 편이다.

롤랑가로스 오픈 본선 엔트리는 상위 랭커 104명과 와일드카드 8명, 예선 통과자 16명 등 총 128명으로 구성된다. 예선 엔트리도 본선과 같이 총 128명이며 1라운드부터 3라운드까지 총 세 번의 경기에서 모두 이긴 16명이 본선 1라운드에 진출하게 된다. 앞으로 이덕희는 2경기를 더 이겨야 본선 무대를 밟을 수 있다. 이덕희는 지난해와 올해 그랜드슬램 중 하나인 호주 오픈서 예선 결승까지 진출한 경험이 있다. 당시 아쉽게 본선 진출은 무산됐지만 이번 대회에서 본선 진출을 노리고 있다.

이덕희는 "기쁘다. 무엇보다 프랑스서 첫 승이라 더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대회 시작이다. 더 집중해서 꼭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덕희는 23일 제이슨 정(28, 대만, 151위)-로렌조 소네고(23, 이탈리아, 126위) 경기 승자와 예선 2라운드를 치를 예정이다./dolyng@osen.co.kr
[사진] S&B컴퍼니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