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득남’ 추자현♥우효광, 혼인신고 먼저→임신→출산까지[종합]

[OSEN=강서정 기자] 배우 추자현, 우효광이 부모가 됐다. 이제 한 아이의 아빠, 엄마로 인생의 새로운 막을 맞았다.

1일 추자현, 우효광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이들의 출산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6월 1일 금요일 새벽, 추자현이 서울 모처 병원에서 건강한 남자 아이를 출산했다”며 “현재 추자현과 아이 모두 건강하며, 안정과 회복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우효광은 ‘아이가 바다처럼 자랐으면 좋겠다’고 지은 아이의 태명처럼, 아이가 지금처럼 늘 행복 안에서 바다처럼 넓고 깊은 마음으로 자라길 바란다고 했다”고 했다.

추자현, 우효광은 2012년 중국드라마 ‘'마라여친의 행복한 시절’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이 드라마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고 결혼을 전제로 연애를 시작했다.

2015년 9월 SBS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에 출연해 우효광과의 결혼을 발표하며 “그 친구가 3년 동안 항상 곁에 있어줬다. 그 친구만 생각하면 눈물이 난다. 내가 뭐라고 너무나 잘해준다”며 “배우 생활과 결혼 이후에 생활을 저울질 해봤을 때 이 친구와 결혼을 결정하는데 전혀 망설임이 없었다”라고 말해 남자친구에 대한 믿음과 신뢰를 보여주기도 했다.

그리고 지난해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을 통해 결혼생활을 공개했다. 중국에서의 활동을 비롯해 신혼집을 공개하며 크게 화제가 됐다.

또 하나 화제가 됐던 건 추자현이 ‘동상이몽2’ 첫 방송에서 우효광과 이미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추자현은 “중국은 먼저 혼인신고를 하고 그 부부가 날을 잡아서 결혼식을 하는게 보편적이다. 올봄쯤에 결혼식을 계획했다가 1월에 혼인신고를 했다. 스케줄도 안 맞고 결혼식을 미뤘는데 이 프로그램 섭외가 왔다”고 밝혔다.

추자현과 우효광은 ‘추우부부’로 큰 사랑을 받았고 지난해 10월 임신 2개월차라는 소식을 전했다. 이후에도 두 사람은 ‘동상이몽2’에 여전히 출연하며 출산을 준비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그리고 추자현과 우효광은 출산을 위해 지난 3월 ‘동상이몽2’에서 하차했고 두 달여 뒤 출산 소식을 전하며 많은 축하를 받고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