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토토투데이] 야구팬 58%, "NC, LG 상대로 우세한 경기 펼칠 것"

KBO 3경기 대상 야구토토 스페셜 57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NC-LG(3경기)전 NC 승리 예상 58.62%...12일(화) 오후 6시 20분 발매마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는 12일(화)에 열리는 2018시즌 한국프로야구(KBO) 프로야구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57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참가자의 58.62%가 NC-LG(3경기)전에서 홈팀 NC의 우세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LG 승리 예상은 27.73%를 기록했고, 양팀의 같은 점수대 예상은 13.64%로 나타났다. 최종 점수대 예상에서는 NC(6~7점)-LG(2~3점)이 9.90%로 1순위를 차지했다. NC(4~6점)-LG(2~3점)이 6.16%, NC(6~7점)-LG(4~5점)이 5.83%로 그 뒤를 이었다.

NC가 LG를 안방으로 불러들인다. LG는 리그 4위(37승29패)를 기록하며, 중위권 경쟁을 계속하고 있다. 최근 LG는 삼성과 한화에게 각각 2승1패를 기록하며, 두 번의 위닝시리즈를 가져갔다. 반대로 NC는 지난 8일부터 펼쳐진 두산과의 3연전에서 모두 패하며 리그 최하위(21승44패)에 머물고 있다.

이번 시즌 객관적 전력차이가 큰 양팀이지만, 토토팬들의 선택은 의외로 약팀인 NC였다. NC는 지난 4월20일 경기 이후 LG에게 단 한 차례도 승리하지 못하며, 이번 시즌 상대전적에서 2승6패를 기록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NC를 선택한 토토팬들의 역발상에 근거가 아주 없지는 않다. NC는 3월 24, 25일 펼쳐진 LG와의 맞대결에서 왕웨이중과 베렛을 필두로 각각 4-2, 7-1의 승리를 거둔 기억이 있기 때문이다. 비록 과도기적 상황이 계속되고 있지만, 유영준 감독대행 체제로 필사적인 반등을 노리고 있다는 점 역시 접전을 기대해 볼 수 있는 부분이다.

왕웨이중이 살아나고, 로건 베렛도 이전보다 나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상황에서 NC가 안방의 이점을 살려 ‘한 방’이 있는 타선이 살아 날수 있다면, 의외로 한번쯤 반전을 노려볼 수도 있는 한 판이다.

KIA-SK(1경기)전에서는 SK 승리 예상과 KIA 승리 예상이 각각 42.14%와 41.45%를 기록해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이어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6.39%)이 그 뒤를 이었다. 양팀의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KIA(6~7점)-SK(4~5점)이 6.20%로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으로 롯데-삼성(2경기)전에서는 삼성 승리 예상이 44.01%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어 롯데 승리 예상(41.77%)과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4.24%)이 그 뒤를 이었다. 양팀의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롯데(6~7점)-삼성(4~5점)이 6.14%로 가장 높게 집계됐다.

한편, 야구토토 스페셜 57회차 게임은 오는 12일 오후 6시20분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스테파니 리 “‘검법남녀’ 시즌2? 불러주시면 달려가야죠” 배우 스테파니 리가 ‘검법남녀’를 만나 더욱 당당해질 수...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