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대100' 이영표 "브라질 월드컵 결승전 중계 도중 화장실 갔다와”

[OSEN=하수정 기자] KBS ‘1 대 100’ 월드컵 특집에 출연한 이영표 해설위원이 중계 도중 화장실을 다녀왔다고 고백했다.

이는 최근 진행된 KBS 2TV 퀴즈프로그램 ‘1 대 100’ 녹화에서 언급한 것으로, 이날 MC가 “브라질 월드컵 결승전 도중에 화장실을 갔다 왔냐?” 질문하자 이영표는 “그날 연장전까지 해서 경기가 길어졌었다. 그래서 내 삶이 더 중요할까 중계가 더 중요할까를 고민했는데 내 삶이 더 중요해서 담을 넘어서 화장실을 갔다 왔다”고 답해 100인들을 웃음 짓게 했다.

MC가 “이번 월드컵 때 우리나라 경기가 길어질 수도 있으니까 준비를 따로 하셔야 할 수도 있을 거 같다”고 말하자 이영표는 “그때도 화장실 갔다 오면 된다. 꼭 말하고 싶은 게 있는데 브라질 월드컵 결승전 때 내가 화장실을 갔다 왔는데도 아무도 몰랐다는 것이다”라고 답해 100인들을 폭소케 했다.

이번 월드컵 중계 해설진 이영표와 이광용이 5천만 원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12일 오후 8시 55분 방송./hsjssu@osen.co.kr

[사진] KBS 2TV '1대 100'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