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장 톡톡] 김기태 감독, "헥터 아직 비정상, 순리대로 기용"

[OSEN=광주, 이선호 기자] "순리대로 기용하겠다".

김기태 KIA 감독이 헥터 노에시의 다음 등판에 관련해 순리대로 기용하겠다는 방침을 정했다. 헥터는 12일 SK와의 경기에 선발등판할 예정이었으나 장염 증세를 일으켜 불발됐다. 병원 치료를 받아 상태는 호전되었고 다음 등판 일정이 궁금증을 낳았다.

김 감독은 13일 SK와의 광주경기에 앞서 "어제보다 상태는 좋아보인다. 그러나 아직은 정상은 아닌 것 같다. 아직 스케줄을 모르겠지만 순리대로 기용을 하겠다. 일단 내일(14일)은 윤석민이 선발투수로 등판한다"고 말했다.


특히 헥터가 14일 경기에서 선발 윤석민의 뒤를 받치는 1+1 등판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관련해 김감독은 "그날 불펜투구를 해야되는데 본인이 경기 감각을 위해 등판한다고 하면 모르지만 될 수 있으면 그런 일은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아직 몸이 정상이 아닌데 굳이 무리시키지는 않겠다는 의지이다. 이번 기회에 로테이션을 한차례 거르고 확실하게 휴식을 주는 것이 나을 수도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중간투수 등판이 없다면 헥터는 오는 17일잠실 LG전 선발 등판이 예상된다. /su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